뮤지컬삼총사

2차 티켓 오픈 동시에 예매율 1위 등극!

개막 D-2 흥행 전설 귀환 초읽기 돌입!

 _뮤지컬 삼총사 2차 티켓 오픈 1위.jpg

 

 

뮤지컬 삼총사’ 1차 티켓 오픈에 이어 2차에도 예매처 예매율 1위 등극! 흥행 전설 귀환 본격 시동!

 

뮤지컬 삼총사2차 티켓 오픈과 동시에 예매율 1위를 거머쥐었다.

14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 뮤지컬삼총사는 티켓 판매 사이트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티켓, 하나티켓 예매 사이트에서 예매율 1위를 기록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뮤지컬 삼총사가 지난 223일 진행된 1차 티켓 오픈에 이어 2차 티켓 오픈까지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면서 본격적인 흥행 돌풍의 시작을 예고해 이틀 앞으로 다가온 본 공연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켰다.

뮤지컬 ‘삼총사’는 알렉산드로 뒤마의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삼총사’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17세기 프랑스 왕실 총사가 되기를 꿈꾸는 청년 달타냥과 전설적인 총사 아토스, 포르토스, 아라미스가 루이 13세를 둘러싼 음모를 밝혀내는 과정을 담은 뮤지컬이다.

탄탄한 스토리, 웅장한 음악, 호쾌한 검술 액션 등 작품성과 화려한 볼거리까지 모두 갖춘 뮤지컬삼총사2009년 초연 이래 관객의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국내를 넘어 일본까지 한국 뮤지컬의 우수성을 전파한 ‘한류 뮤지컬’의 시초로 불리는 작품이다.

개막 10주년을 기념해 오는 16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될 뮤지컬 삼총사는 그간 작품의 장점으로 꼽혀온 조명, 의상 등의 볼거리와 풍성한 음악을 비롯해 작품의 백미라 불리는 검술 액션을 아크로바틱과 결합시켜 한층 화려하고 호쾌한 액션을 선보일 것을 예정이다.

특히, 초연에서 기록적인 흥행을 이끌어낸 신성우, 유준상, 김법래, 민영기, 엄기준 등의 초연 멤버의 귀환은 물론, 배우 서지영, 조순창, 손준호, 제이민 등 기존 배우들과 김준현, 손호영, 안시하, 서은광(BTOB), 린지(피에스타), 김보강, 선재 등의 뉴캐스트까지 뮤지컬 계 실력파 배우를 총망라해 완벽한 신-구 조화 캐스팅을 갖춘 뮤지컬 삼총사는 올 상반기 최고 흥행작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달타냥’ 역에는 배우 엄기준, 손호영, 서은광(BTOB)가 캐스팅 됐으며, ‘아토스’ 역에는 배우 신성우, 유준상, 김준현이 이름을 올렸다. 또한, ‘아라미스’로는 배우 민영기와 박민성, 손준호가 출연하며, ‘포르토스’ 역에는 배우 김법래와 이정수가 캐스팅됐다.

여기에 밀라디’ 역에는 배우 서지영, 안시하, 장은아가 트리플 캐스팅됐으며, ‘리슐리외’ 역으로 배우 홍경수와 조순창이 출연한다. 배우 제이민과 린지(피에스타)는 ‘콘스탄스’ 로 분할 예정이며, ‘쥬샤크’ 역으로는 배우 김보강과 선재가 무대에 선다.

두 차례 티켓 오픈에서 연이은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흥행 돌풍을 예고한 뮤지컬 삼총사316일부터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티켓, 하나티켓,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