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걸그룹체리온탑’, ‘2018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쇼케이스&파크콘서트 무대 뜨겁게 달궈 눈길


체리온탑 2018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jpg

 

 

 

 

걸그룹체리온탑’, ‘2018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쇼케이스&파크콘서트 무대서 상큼 발랄한 매력 발산!

 

신예 걸그룹체리온탑 ‘2018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쇼케이스와 파크콘서트 무대에 올랐다.

 

지난 21일 체리온탑은 BOF랜드(해운대)에서 열린 BOF쇼케이스와 부산시민공원에서 열린 BOF파크콘서트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하며 상큼 발랄한 매력을 발산했다.

 

K-POP 신인 아이돌을 알리는 BOF 쇼케이스에 오른 체리온탑은 타이틀곡하이파이브’(HI FIVE)와 소녀시대의 ‘HOLIDAY’, 브루노마스의 ‘RUNAWAY BABY’, 샵의 ‘SWEETY’를 커버해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 냈다.

 

무대 중간 인터뷰에서 부산에서 어떤걸 먹고 싶냐는 사회자 말에 유는 범일동 매운 떡볶이가 먹고 싶다.”고 대답했으며 나예는 작년 부산국제영화제 때 먹었던 낙곱새가 먹고 싶다.”고 답했다. 각자 자신 있는 특기를 선보이는 자리에서 이안은 현란한 왁킹댄스를 선보였으며, 윤슬은 크러쉬의 ‘Whatever you do’ 한 소절을 불러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체리온탑은 이번 무대에서 세계적인 안무가 타티아나 가자노비치와 작업한 하이파이브댄스 리믹스 버전을 최초 공개해 감탄을 자아냈다.

 

또한 케이윌, 청하, 뉴이스트W 등 많은 선배가수들이 오른 BOF 파크콘서트에서는 신인답지 않은 수준급 무대로 데뷔곡 하이파이브를 열창해 부산 시민들을 사로 잡았다.

 

, 이안, 윤슬, 나예 4명으로 구성된 체리온탑은 해외에서 먼저 주목 받고 있는 그룹으로 첫 디지털 싱글하이파이브’(HI FIVE)의 유튜브, 네이버 TV 컨텐츠 등 총 조회수가 100만을 기록하며 앞으로 펼칠 행보에 더욱 관심이 집중되는 신인 걸그룹이다.

 

한편,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부산 시민들까지 사로잡은체리온탑하이파이브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사진제공:쇼온컴퍼니)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뉴스,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