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트릭' 연기 진짜 잘하는 배우 송영규, '살아있는 존재감' 과시  

 

 

 

송영규 보도자료.jpg

 

명품 배우 송영규가 오늘 13일 개봉작 영화'트릭'에 출연한다. 송영규는 극 중 방송국 사장 '광철' 역으로 이정진과 호흡을 맞췄다.

 

송영규는 조연임에도 불구하고 가장 안정적인 연기력 발휘해 주연 같은 존재감으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극 중에서 맡은 역할을 완벽하게 잘 소화한 덕일까?

지난 11일 건대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트릭 VIP 시사회에서 역시 독보적인 조연 파워를 입증했다는 후문,

 

송영규는 마침 한 사람의 얼굴에 수십 명의 얼굴이 숨어있는 듯 시선을 사로잡을 만큼 리얼한 표정연기와 무거우면서도 극 중에서 방송국 사장님 다운 목소리 톤까지 완벽했다.

 

한편 13일 개봉되는 영화 트릭’(감독 이창열)은 시청률을 위해서라면 영혼까지 팔 수 있는 다큐멘터리 PD 석진(이정진 분)이 시한부 도준(김태훈 분)과 그의 아내 영예(강예원 분)의 일상을 담은 병상일기연출을 맡으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담았다.

(자료제공​:휴먼이슈)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