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주최한 국내 최대 자동차 종합 축제 ‘더 브릴리언트 모터 페스티벌’이 23~24일 이틀간 인천 송도 국제업무지구 일대에서 열린 가운데 24일 행사의 메인 이벤트로 치러진 ‘코리아 스피드 페스티벌(KSF)’ 2차전이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를 펼치며 도심 서킷을 뜨겁게 달궜다.

이번 대회는 현대자동차와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도시공사가 공동 주최해 국내 유일 도심 서킷 레이싱 대회 뿐 아니라 콘서트, 전시 및 모형차 대회 등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마련됐다.

메인 이벤트인 KSF 2차전은 제네시스 쿠페와 벨로스터 터보, 아반떼 등 레이싱카들이 송도 도심 서킷을 질주했다. 일반 도로를 개조해 만든 송도 서킷은 전체 길이 2.5km의 구간에서 13개의 코너로 구성돼 어느때 보다 박진감 넘치는 레이싱 장면을 만나 볼 수 있었다.

경기의 하이라이트 격인 제네시스 쿠페 결승전은 수차례 크고 작은 사고가 발생하는 등 이변이 속출한 가운데 쏠라이트 인디고 소속 최명길 선수가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같은 팀 소속 오일기 선수가 2위를, 3위는 역시 같은 팀 김재현 선수가 차지해 쏠라이트 인디고 선수들이 포디엄을 휩쓸었다.

 

 

1.jpg

 

2.jpg

 

SMT_7827.jpg

 

SMT_7832.jpg

 

SMT_7833.jpg

 

SMT_7836.jpg

 

SMT_7841.jpg

 

SMT_7855.jpg

 

SMT_7860.jpg

 

SMT_7921.jpg

 

SMT_7941.jpg

 

SMT_8156.jpg

 

(사진으로보는 뉴스 포토앤아이 이동수기자 1104ld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