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프랑켄슈타인’, 1차 티켓 오픈!

사상 초유 흥행 기록 예고!

_뮤지컬 프랑켄슈타인-포스터.jpg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1차 티켓 오픈! 사상 초유 흥행 기록 예고!

 

한국 창작 뮤지컬의 신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19일 오후 21차 티켓 오픈을 실시한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1818년 출간된 메리 셸리의 소설을 원작으로 신이 되려 했던 인간과 인간을 동경했던 피조물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이기심과 생명의 본질을 재고케 하는 창작 뮤지컬이다.

 

2014년 초연, 제 8회 더뮤지컬 어워즈 올해의 뮤지컬올해의 창작 뮤지컬에 선정되며 웰메이드 창작 뮤지컬의 기준을 제시한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재연 당시 98%의 경이적인 객석 점유율을 기록했을 뿐만 아니라 누적 관객 24만명이라는 압도적인 수치로 한국 뮤지컬 흥행 역사를 새롭게 쓴 바 있다.

특히, 재연 당시에는 개막 10주만에 매출액 100억원을 돌파하는 이례적인 수치로 단일 시즌 한국 창작 뮤지컬 사상 최다 매출을 기록해 초미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초연과 재연, 연달아 눈부신 성과를 거두며 한국 창작 뮤지컬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세 번째 시즌을 맞아 초연과 재연의 장점만을 모아 견고하고 밀도 있는 구성으로 작품의 깊이를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국내 최정상의 배우들로 발표 당시부터 황금 캐스팅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은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출연진 역시 눈길을 끈다.

철학, 과학, 의학을 모두 아우르는 지식을 갖춘 천재로 자신의 연구에 대한 강한 집념을 지닌 빅터 프랑켄슈타인역에는 배우 류정한, 전동석, 민우혁이 캐스팅됐으며, 강한 소신을 가진 군인으로 전장에서 빅터를 만난 후 그의 연구에 매료되어 조력자로 나서는 앙리 뒤프레역과 빅터의 피조물인 괴물역으로는 배우 박은태, 한지상, 카이, 박민성이 이름을 올렸다.

빅터를 이해하는 단 한 명의 사람이자 빅터와 그의 가문의 비밀과 아픔을 간직한 엘렌역으로는 배우 서지영과 박혜나가, ‘빅터의 약혼자이자 그를 이해하고 포용해주는 사랑스러운 줄리아역으로는 배우 안시하와 이지혜가 무대에 오른다.

제네바의 시장이자 줄리아의 아버지인 슈테판역으로는 배우 이희정이, 배우 김대종과 이정수가 빅터의 충직한 집사인 룽게역으로 나서 완벽한 무대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매 공연 시즌 압도적인 흥행 기록으로 한국 뮤지컬의 역사를 써내려 간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이 올 하반기 한국 뮤지컬 시장에 몰고올 또 한번의 흥행 돌풍에 귀추가 주목된다.

 

19일 진행되는 뮤지컬 프랑켄슈타인’ 1차 티켓 오픈에서는 6 24일까지의 공연을 예매하는 관객에게 한해 20%의 프리뷰 할인이 제공되며, 인터파크 티켓 유료회원의 경우 오후 1시부터, 일반 회원은 2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가능하다.

 

(사진제공:쇼온컴퍼니)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