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찬열, 세훈 오케피 만세!” 엄지 척

뮤지컬 오케피 칭찬 릴레이 봇물

 

- 엑소 찬열, 세훈 오케피 관람. 황정민과 깜짝 조우

- 정우, 강하늘, 홍지민, 류승완 감독, 장윤주, 유인영 등 오케피 칭찬릴레이 봇물.

- 오케피의 칭찬 릴레이의 다음주자는 누구? 많은 이들의 관심 집중

 

  엑소오케피 관람2.jpg

엑소 맴버 찬열, 세훈이 뮤지컬 오케피를 관람해 화제다.

 

지난 12일 찬열과 세훈은 12일 인스타그램에 선배 린아, 황정민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 돼 화제다.

 

린아 응원차 오케피 공연관람 한 그들은 직접 분장실을 찾아 린아, 황정민과 함께 훈남 미소를 날리며 훈훈한 선,후배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반겨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오늘 공연 너무 좋았습니다”, “멋지셨습니다모두. 오케피 만세”, “진짜 재미있어요등 공연을 관람한 찬열과 세훈은 오케피 칭찬을 쏟아내기도 하였다.

 

엑소 맴버들을 포함하여 그 외에도 정우, 강하늘, 장윤주, 유인영, 류승완감독 등 많은 셀러브리트들이 오케피를 관람 한 후 칭찬 릴레이가 계속되는 가운데 그 다음 칭찬 릴레이 바톤은 누가 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뮤지컬 '오케피'는 오케스트라 피트의 줄임말로, 무대 아래 오케스트라 단원들의 이야기다룬 작품으로 황정민, 오만석, 린아, 윤공주, 서범석, 정상훈 등 최고의 배우들이 함께하며 연일 화제의 중심에 있으며 오는 228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엑소 오케피관람1.jpg  

 

 

(사진제공:샘컴퍼니)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