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학동 훈장 김봉곤,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회초리 한대로 사랑을 전한다.

1111일은 어떤 기념일?, 청학동 훈장 김봉곤의 회초리데이

 

매년 1111, 빼빼로와 함께 눈에 띄는 것은 우리 교육문화의 시초인 회초리.

최근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한 김봉곤 훈장은 오는 11일 오후 2시 서울 용산구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는 동물사랑을 주제로 회초리데이 행사가 개최되어 눈길을 끈다.

()우리문화나눔(이사장 김봉곤)201021일부터 매달 1일을 순수한 우리교육문화인 회초리의 날을 선포하고 지난 2013년부터 1111일을 회초리데이로 정해 도덕, 효와 예의 실천운동을 전개해오고 있던 것이다.

회초리는 돌아갈 회(), 처음 초(), 다스릴 리()로 만들어진 한자어로 인간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게 하는 진리를 전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김봉곤 훈장은 회초리는 다른 사람을 질책하는 데 쓰이기보다 자신을 다잡는 의미로 사용하는 것이며 상업화로 물든 빼빼로데이를 보내기 보다는 우리 교육문화를 지키는 날로 만들자.”고 밝혔으며 과거 회초리데이행사장에는 학생, 주부, 공직자는 물론 한대수 전 청주시장, 박문희 전 광역의원이 회초리를 자청하며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김봉곤 촌장은 지리산 청학동 출신으로 연기, 프로그램 진행과 JTBC ‘유자식상팔자에 아들 김경민과 함께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하고있으며 여러 매체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김봉곤훈장님 회초리데이 (2).jpg

 

김봉곤훈장님 회초리데이 (4).jpg

 

김봉곤훈장님 회초리데이 (1).jpg

 

김봉곤훈장님 회초리데이 (3).jpg

(사진제공:로켓커뮤니케이션즈)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