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TC관 관람 추정인원 20만명 돌파

- BTB관 유료 바이어 1,656명으로 전년 대비 259(18.5%) 증가

 

 

전 세계 35개국 617개 국내외 게임관련 기업이 참가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4가 관람 추정인원 200,509을 기록하며 4일 간의 대장정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지스타 2014는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됐으며, BTC·BTB 전시와 더불어 다채로운 10주년 기념 부대행사가 진행되는 등 풍성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또한, 전시 규모에 걸맞은 양질의 콘텐츠와 이벤트로 전시장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 큰 만족감을 선사했다.

 

일반인 관람객은 개막일인 1120()33,829, 다음날인 21() 41,391, 22()70,289, 그리고 마지막 날인 23() 55천 여명(추정치, 16시 기준)을 기록함으로써 최종적으로 20만 여명으로 집계됐다. 특히, 셋째날인 22()의 관람인원이 70,289명으로 집계돼 지난해 지스타 셋째날 기록인 68,266명을 갱신했다.

 

<지스타 2014 관람객 추이>

구분

1일차()

2일차()

3일차()

4일차()

2013

(실인원)

32,787

38,654

68,266

49,000

188,707

2014

(실인원)

33,829

41,391

70,289

55,000

(추정)

200,509

(추정)

실인원 : 전시장 방문 순 관람객 수 (중복 관람객 제외)

 

특히, 올해 지스타는 온라인예매, 현장예매, 초대권 교환 장소를 분산시켜 운영하였는데, 이로써 관람객 대기 및 입장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소를 미연에 방지하고 시간도 단축시켰다.

 

BTB관은 벡스코 제2전시관의 1층과 3층 전관을 활용했으며, 유료 바이어도 전년 대비 18.5% 증가한 1,656명을 기록. 전시장을 찾은 국내외 게임산업 관계자들은 지스타 BTB 전시관을 아시아 최고의 게임비즈니스 공간으로 꼽았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된 지스타 컨퍼런스에서는 세계 게임시장의 현황과 마케팅 전략이라는 주제로 14개 세션이 운영됐다. 특히, 컨퍼런스 1일차 키노트 세션(주제: How to deal with European Games Publisher and Distributors)은 유럽 시장에 대한 관심을 반영하듯 많은 업계 관계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와 더불어 지난 21() 지스타 프레스룸에서는 지스타와 유럽 최대 게임쇼인 독일 게임스컴이 전략적 협력관계를 추진하기 위한 MOU체결하였다.

 

스타트업 및 중소개발사들을 위한 지스타 투자마켓에서는 65개 투자사 퍼블리셔, 그리고 20개 본선 진출 개발사 및 스타트업 기업들이 참여한 바,

지난해 성과(13 28개 투자사, 24개 게임개발사 투자상담 진행)를 게임투자와 퍼블리싱에 대한 프리젠테이션을 성공적으로 진행하였다.

 

또한,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를 위해 개최된 게임기업 채용박람회에는 20개사가 참여했고 1,496(1320개사 1,148 상담)구직자가 몰려 게임기업에 대한 젊은 층의 뜨거운 취업 열기를 실감케 했다.

 

RGH_6036.jpg 

 

(사진으로보는 뉴스 포토앤아이 이동수기자 1104ld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