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부상하고 있는 1인 미디어, 콘텐츠 크리에이터 등 사진과 영상 분야의 프로 유저를 대상으로 하는 전문전시회, 2015

 

서울국제사진영상프로기자재전(SEOUL INT'L PHOTO & IMAGING INDUSTRY PRO SHOW 2015/이하 P&I Pro 2015)

 

이 오는 11월 4일부터 7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 코엑스 전시장 A홀(Hall A)에서 개최되었다

 

24회를 맞이한 ‘PHOTO & IMAGING 2015’의 하반기 행사로 개최되는 P&I Pro는 카메라, 렌즈, 영상기기, 프린터, 응용

 

기자재 등 사진영상기기와 영화, 드라마, 다큐멘터리 제작에 활용되는 동영상 카메라 장비 및 관련 콘텐츠가 어우러진

 

사진/영상 기자재 및 콘텐츠, 문화 융·복합 전문전시회로 치러저다.

 

올해는 60개 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150부스, 1만 5,000명의 참관객 규모가 될 전망이다. 스마트폰 앱 캔고루를 통해

 

정상가 5,000원에서 40% 할인된 3,000원에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www.prophotoshow.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별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급부상하고 있는 ‘1인 미디어’를 주제로 기획관을 운영한다. 1인 콘텐츠 크리에이터들을

 

위한 영상장비 및 솔루션은 물론, 1인 미디어 채널과의 연계를 통한 다양한 관련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인기 드라마와 다큐멘터리 등 프로촬영감독들이 들려주는 생생한 현장 스토리와 촬영 노하우를 배우는 전문가를 위

 

한 ‘브로씨네 컨퍼런스(BroCine Conference)’와 아마추어 작가를 위한 실속 있는 교육세미나도 함께 개최되었다

 

KBS 드라마 프로듀사 제작진 박기현 촬영감독, 정길용 조명감독, 표민수PD 등과 SBS 드라마 용팔이의 윤대영 카메라

 

감독, 오진석 PD, 최제락 카메라 감독 등을 초청해 제작후기와 작품과 기술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 온 세트

 

(Talk on Set)’ 세션도 눈길을 끈다.

 

국내 스튜디오 브랜드의 중국시장 개척을 돕기 위해 중국 스튜디오 오너를 초대하여 진행되는 웨딩문화/베이비 콘텐

 

츠페어 & 스튜디오 쇼(WBC EXPO 2015)도 부대행사로 진행되었다

 

코엑스 우효진 과장은 “P&I Pro는 전문가들을 위한 사진 및 동영상 촬영기기 및 기자재, 관련 콘텐츠 등이 한자리에

 

총집결되는 전문전시회다. 최근 1인 미디어 산업이 급부상하고 있는 만큼, 사진영상 콘텐츠의 새로운 가능성과 이를

 

통한 차세대 미디어 비즈니스 모델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130_6919.jpg

 

 

 

 

 

130_6922.jpg

 

 

 

 

 

130_6923.jpg

 

 

 

 

 

130_6924.jpg

 

 

 

 

 

 

(사진으로보는 뉴스 포토앤아이 이동수기자 1104ld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