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반응으로 새로운 문화공연으로 자리매김한 '워터밤2016'

 

 

2015년 처음으로 선보였던 '워터밤'은 올해로 두번째 행사를 마쳤다. '워터밤2016'은 이제 국내 팬들에게는 새로운 놀이와 공연의 복합적 문화로 자리매김했다. 잠실운동장 특설링에서 펼쳐진 '워터밤2016'은 낮 12시 DJ 가은의 무대를 시작으로 피치에이드,디아이디,DJ 에스투,마이크로닷 Vs 한해,DJ 준코코 x 맥시마이트,행오버,쌤앤스팩,토요,DJ 쿠,반달락,DJ 펌킨,인사이드코어,DJ 웨건,루드 페이퍼,제시,박재범,사이먼 도미닉/그레이/로코의 순으로 열광적인 무대를 이끌었다. 


신개념 이색공연인 "워터밤 2016"은 도심속 한가운데서 펼쳐진 이색 야외 풀장과 워터건으로 더위를 한방에 날리는 이색공연이다.관객들은 사전에 지급받은 워터건으로  물을 쏘며 즐거워했고 한쪽의 풀에서는 풀장의 물놀이를 즐기고 워터건에 물을 보충하고 각종 이벤트에 참가하는 등 공연을 즐기기에 여념이 없었다.마치 자신들의 어릴적 물총놀이를 연상하듯 즐거워하는 모습이 역력한 이날 행사에는 형형색색의 의상으로 자신만의 독특한 멋을 내는 관객들의 모습이 눈에 띄게 작년에 비해 늘어났다.


아티스트의 공연에 열광하고 자신들의 멋을 제대로 즐길 줄 아는 젊은이들의 트렌드를 잘 반영한 맞춤형 공연인 '워터밤'은 관객이나 아티스트 모두 물에 흠뻑 젖기는 마찬가지였다.공연에 참가한 관객들은 서로 워터건을 쏘고 등장한 아티스트나 디제이에게도 워터건을 쏘느라 여념이 없었다.더위를 한방에 날리느라 즐거운 분위기 일색이었다. 정오부터 입장한 관객들은 공연을 즐기느라 밤 늦도록 지칠줄 몰랐다.

 

 

4.jpg

 

44ea1d5a31b321b0e90b64d8b9215bde-tile.jpg

 

e1b4e362c9abfedb0c83638207aa6e88.jpg

 

2.jpg

 

1.jpg

 

3.jpg

 제시

 

 

5.jpg

 워터밤 전일에 방영된 '언니들의 슬램덩크'에 깜짝 출연했던 제시(JESSI)의 아버지가  딸 제시의 무대를 지켜 보는 모습이다.

 

 

8.jpg

 

6.jpg

 박재범

 

 

7.jpg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