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울림의 고도는 세계의 고도!

    놓쳐서는   최고의 무대!

    

  2018  고도를 기다리며

 

 고도를 기다리며_포스터.jpg

  2018.04.19-05.20 소극장 산울림

 



도대체 어떤 연극이기에

그들은 고도를 기다리며 열광 하는가

 

  파리의 뒷골목 작은 소극장에서 몇몇의 대학생들과 소수의 지식인 관객뿐이었던 고도를 기다리며그러나, 논쟁의 중심이자 문제작이었던  작품은 1969 노벨문학상 수상과 함께 활발한 논의와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하는 작품이 되어 지금은  세계 각계  층의 관객들이 고도를 찾으러 온다.

 

  세계에서 수없이 공연되어도

모두가 기다리는 것은 산울림의 ‘고도를 기다리며

 

○ ‘고도를 기다리며 새로운 “블라디미르배우 김정호 

- 이번 ‘고도를 기다리며 새로운 블라디미르 역으로 김정호 배우가 출연한다.

 연극 ‘가지 2017 동아연극상을 수상한 그는, ‘나는 살인자입니다’, ‘간혹 기적을 일으킨 사람 다수 작품에서 탄탄한 연기력으로 많은 관객들에게  사랑을 받으며, 작품의 균형을  맞추는 배우로 손꼽히고 있다.

 2005년부터 13년째 에스트라공 역을 박상종 배우의 적극적인 추천으로 합류하게  김정호 배우가 선보일 ‘고도를 기다리며 블라디미르 역시, 역대 고도를 기다리며에 출연했던 디디  이상의 모습이자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들에게  감동의 울림을 전할 예정이다.

 

○ ‘고도를 기다리며 함께 해온 출연진, 제작진 

- 48년간 쌓이고 농익은 이번 ‘고도를 기다리며 최고의 완성도를 갖춘 공연이 되리라고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블린, 아비뇽, 폴란드, 일본 등의 해외에서도 수많은 초청공연과 함께 언론과 관객의 호평을 이끌어냈던 ‘고도를 기다리며 1969 초연 이후 끊임없이 사랑 받으며 해마다 기다려지는 무대다.

 

-  한국을 대표하는 연출가 ‘임영웅’, 그리고 그의 대표작 ‘고도를 기다리며공연을 위해 든든한 지원군 무대디자이너 ‘박동우’, 조명디자이너 ‘김종호 이루어진 제작진은 역대 고도를 기다리며 공연  최고의 완성도를 만들어  것이다.

 

 

 

 

공연명

임영웅 연출의 “고도를 기다리며

 

2018.04.19.() ~ 2018.05.20.()

평일 7:30pm 주말 3pm / 월요일 

 

소극장 산울림

관람료

전석 40,000

/연출

S.베케트  /    (극단 산울림 대표) 연출

출연

김정호, 박상종, 이호성, 박윤석, 이민준

소개

산울림하면 모두가 떠올리는 공연 ‘고도를 기다리며

소극장 산울림 개관일자에 맞추어 매년 봄에 공연되는 산울림의 대표작.

임영웅 연출의 명연출, 무대 박동우, 조명 김종호로 이어지는 든든한 산울림 지원군들과 함께 만들어지는 2018 상반기 최고의 공연!

 

인터파크(1544-1555) / 소극장 산울림(02-334-5915)

 

 

(사진제공:소극장 산울림)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함동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