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리뷰]



최고 슈퍼스타의 듀엣콘서트,‘뮤직 오브 더 나잇 2019’ <마이클 리 & 라민 카림루>


‘마이클 리’ 와 ‘라민 카림루’ 두 최고의 명품 배우가 선사하는 콘서트 ‘뮤직 오브 더 나잇 2019’ <마이클 리 & 라민 카림루>가 1/5(토), 1/6(일) 양일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의 막을 내렸다.단 3회의 공연으로 막을 내린게 국내 팬들에게 아쉬움을 남기긴 했지만 두 슈퍼 스타의 놀라운 가창력은 아주 강한 인상을 남겼다.


뮤직 오브 더 나잇 2019 <마이클 리 & 라민 카림루>는 브로드웨이 출신의 실력파 뮤지컬 배우 ‘마이클 리’와 전세계적으로 가장 영향력이 있는 뮤지컬 배우 중 한 사람인 ‘라민 카림루’가 만나 펼치는 듀엣 콘서트로 뮤지컬 무대와는 또 다른 그들이 알고 있던 가장 영향력 있던 작곡가들의 뮤지컬 넘버는 물론 뮤지컬의 역사 만큼 뮤지컬 넘버 또한 하나의 흐름으로 그 맥을 같이했음을 알 수 있었던 소중한 시간이었다.
같은 무대에서 같은 곡을 부르기도 하고 때로는 독무대로 관객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한 두 배우의 공연은 가히 폭발적이었다.공연이 끝나고 나오는 관객들의 칭찬이 마르지 않을 정도였다.   
 


뮤직 오브 더 나잇 2019 <마이클 리 & 라민 카림루>는 단순한 갈라 콘서트의 형식이 아니었다. 뮤지컬 넘버만을 부르고 퇴장하는 것이 아니라 관객들이 마치 뮤지컬 작품을 감상하듯 뮤지컬 넘버와 더불어 그 음악과 연관된 씬을 앞뒤로 함께 보여 주는 것이 이 공연의 가장 큰 특징이었다. 더불어 지난 5월 공연했던 ‘앤드류 로이드 웨버 기념 콘서트’에서 환상 호흡을 보여주었던 두 사람이 뮤지컬 장르뿐만 아닌 락, 팝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폭 넓게 준비해 관객들에게 선을 보였다. 콘서트에는 마지막에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퀸’의 노래는 물론이고 라민 카림루가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터스타’의 유다 역으로 분해 넘버를 부르는 시간도 마련되었다.



이번 공연은 두 수퍼스타가 모였다는 것 외에도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 뮤직 오브 더 나잇 2019 <마이클 리 & 라민 카림루>는 배우 ‘마이클 리’가 호스트가 되어 ‘라민 카림루’와 같은 세계적인 스타들을 초청하는 공연인 <마이클 리 &…>콘셉트 시리즈의 첫 시작으로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기대되는 공연이다.  


1116_보도사진_포스터.jpg




공연명:뮤직 오브 더 나잇 2019 <마이클 리 & 라민 카림루>
공연장:세종문화회관 대극장
공연기간:2019.1.5~2019.1.6
공연시간:1/5(토) 오후 3시, 7시  1/6(일) 오후 2시
관람연령:8세 이상 관람가(2012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
러닝타임:100분(인터미션 없음)
티켓가격:VIP 150,000원 / R 120,000원 / S 90,000원 / A 60,000원 / B 40,000원
출연배우:마이클 리(Michael K. Lee), 라민 카림루(Ramin Karimloo)
제작:㈜블루스테이지
홍보마케팅:(주)Story P


(사진제공:스토리피)


(사진으로 보는 뉴스 포토앤아이뉴스,함동운 기자)